콘텐츠 바로가기

인연

나무를 집중해서 보다가 숲을 보는것을 잠시 잊는다.


어제 해야할 것을 게으름을 피다가 오늘하고서야 아~ 하고 오늘 깨닫는다.


매일 매일 해야할 것들을 순서로 정리하지 않고서

가격의 변화가 갑자기 생각한대로 움직이지 않았을때 머지? 하고

다시 체크를 하고나서야 이런~ 왜 이걸 체크 안했지? 하고 늦은 후회가 들때가 있다.


몸이 않좋으면 점점 게을러진다.


15분 시간의 연장과 월 위클리 추가가 어떤변화를 주는지만 신셩을 쓰다가

전체를 보지않은 게으름이 가격의 흐름을 놓쳐버렸다.


1. 선물 9월물 69일


2023-06-09 ~ 2023-09-14

3a1ac0b9-06ed-4384-a76b-84a954f1c2b0.jpg


잔여일수 19일


롤오버구간 4일 2023-09-11 ~09-14


36ee8fa2-8f75-4dfd-a9fe-62c32f9c64b9.jpg

0/1000 byte

등록

목록 글쓰기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