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거래소시황

[주말 단상] 주말 뉴욕 증시... 절반의 성공으로 간주...@@

993fdcea-0e4e-4479-9169-2554c4b4d0a8.gif




상대적으로 쳐져있던 굼뜬 다우가 뒤늦게 요동치고 있지만... 미국도 반생반사 모드임은 분명한 사실이고

결국 미래의 먹거리 산업인 반도체와 바이오가 핵심 업종이라는 야그이며... 게다가 기지개를 켜기 시작하는

전통 가치주의 분발 요구되는 시점이기도... 금리는 아직 2퍼슨트도 안 되는 걸 가지고 개호구 짓거리만







Solveig's Song / Grieg
 
J o s u m i


Der Winter mag scheiden, der Fruhling vergehn,
Ya, der Fruhling vergehn. Der Sommer mag verwelken,
Das jahr verweh'n. Ya, das jahr verweh'n
Aukehrest mir zurucke. Gewiss, du wirst mein,
Gewiss, du wirst mein. Ich habes versprochen,
Ich harre treulich dein, ich harre treulich dein
Ah
 
Gott helfe dir, wenn du die Sonne noch siehst,
Die Sonne noch siehst. Gott segne dich, wenn du
Zu Fussen ihm kniest, zu Fussen ihm kniest
Ich will deiner harren bis du mir ah', bis du mir nah',
Und harrest du dort oben, So treffen wir
Uns da, so treffen wir uns da!
Ah



겨울이 떠나고 봄이 지나고 그래, 여름이 서툴고

해가 지나고 그래, 해가 지나고
당신은 제게 돌아 오겠지요. 분명 당신은 제게로
저는 약속했지요. 진정 당신을 기다립니다
신의 가호가 있기를
 
당신이 아직 태양을 보신다면 신의 축복이 있기를
당신이 그분께 무릎을 꿇는다면
저는 당신을 기다립니다
당신이 제 곁에 오실 때 까지
당신이 제 곁에서
기다리신다면 그곳에서 만나겠지요


 

9c132e86-6269-4a38-bfb6-b15ff3777ade.jpg



페르귄트는 노르웨이의 작가 헨리 입센(1828-1906)이 노르웨이의 민요 채집에서

얻은 전설적인 인물을 주인공으로 한 시극(詩劇)으로 주인공 페르는 터무니 없는 공상가,

허풍장이, 무절제한 야심가로 모험을 좋아하며 무서움을 모르고 세계를 방랑하는 방랑가로
그려져 있는데, 그리그는 입센의 의뢰를 받아 이 시극을 위한 극음악을 작곡하였고,
이 극이 상연된 후 2개의 관현악 모음곡(작품 46과 작품 55)으로 만들었으며, 현재까지
이 모음곡이 더욱 더 유명하고 자주 연주된다.
 
1867년 출간. 페르는 몰락한 지주의 아들로서 어머니의 절실한 소원에도 불구하고 집안을
재건할 생각은 않고 지나친 공상에만 빠진다. 애인 솔베이지를 버리고 산속 마왕(魔王)의
딸과 결탁, 돈과 권력을 찾아 세계여행을 떠난다. 미국과 아프리카에서는 노예상을 하여
큰돈을 벌고 추장의 딸 아니트라를 농락하며 거드름을 피우다가 여자에게 배신당하고 정신
이상자로 몰려 입원을 강요당하기도 한다. 마지막으로 고향이 그리워 배를 타고 귀국길에
오르지만 배가 난파하여 무일푼이 되어 고향 땅을 밟는다. 거기서 늙은 마왕으로부터
빚독촉을 받으나 최후까지 혼을 팔아 넘기지 않았기 때문에 살아 남아  백발이 된 옛날의
애인 솔베이지의 팔에 안겨 죽는다.
 
근대인의 부(富)와 권력 추구에서 오는 정신의 황폐, 인간의 과대한 야망의 덧없음을,
그리고 자기를 버리고 간 방탕한 연인을 백발이 될 때까지 가슴 속에 간직한 여인의 청순
무구를 대조하여 최후의 구원을 발견케 한다. 입센의 작품 중에서는 가장 분방한 상상력을
구사한 작품으로 이 희곡을 토대로 노르웨이의 작곡가 그리그는 같은 제목의 부수음악을
작곡, 1876년에 초연하였다. 뒤에 편곡하여 각 4곡으로 된 두 가지 관현악용 조곡을
만들었는데 그중에서도 제1조곡의 제3곡 <아니트라의 춤>, 제2조곡의 제4곡
<솔베이지의 노래>가 특히 잘 알려진 곡이다.




0/1000 byte

등록

목록 글쓰기

무료 전문가 방송

1/3

최근 방문 게시판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