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뉴스시세 메인

주요뉴스

[증시전망] 코스피 1700선 안착..."추가 반등 위해선 환율 안정 필수"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3월 중순 이후 끝없이 추락하던 코스피가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다. 개인 중심의 폭발적인 매수세가 이어지면서 지수를 끌어올렸고, 치열한 공방 끝에 1700선 복귀에 성공한 것이다.전문가들 역시 패닉셀을 수반한 급락장이 상당 부분 진정됐다는 평가를 내놨다. 다만 향후 추가적인 반등을 위해서는 달러/원 환율 안정세가 선행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미국 달러화 [출처=로이터 뉴스핌]지난 27일 코스피 지수는 전장 대비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에 장을 마감했다. 주간 기준 금요일 마지막 거래일 1700선으로 거래를 마친 것은 지난 13일 이후 2주만이다.하지만 주중 동향을 살펴보면 천당과 지옥을 오간 한주였다. 첫 거래일인 23일 80포인트 이상 빠지며 1500선 밑으로 밀려났으나, 다음날 곧바로 8.60% 급등했다. 이날 수치는 지난 2009년 1월28일 10.52% 상승한 이후 일일 상승률로는 11년만에 가장 높은 것이다.지난주 증시 상승을 견인한 것은 개인투자자였다. 24일 4623억원을 순매도하며 연속 매수 우위 기록은 깨졌지만 나머지 4거래일 동안 폭발적인 매수를 이어갔다. 해당 기간 개인의 누적 순매수액은 1조7757억원에 달한다.반면 외국인 매도세는 여전히 계속됐다. 최근 17거래일 연속 매도 우위며, 지난주에만 1조9488억원을 팔아치웠다.허율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가 국채 및 MBS에 대한 무제한·무기한적 매입을 선언한 이후 글로벌 금융시장이 극단적인 리스크 오프(Risk off)에서 벗어났다"며 "주요 자산 가격이 반등한 가운데 우려했던 크레딧 리스크도 완화된 모습"이라고 진단했다.실제로 인도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한 글로벌 주식시장은 일제히 상승세로 돌아섰다. 뉴욕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가 87년만에 최대 상승폭을 기록하는 등 최근 지수 하락을 부추겼던 서방 국가들의 반등이 두드러졌다.[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미국 행정부와 의회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최대 2조 달러 규모의 경기부양책을 타결한 다음날인 27일 오후 코스피 지수가 전 거래일 대비 31.49포인트(1.87%) 오른 1,717.73에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6.22포인트(1.20%) 오른 522.83에 종료했고 달러/원 환율은 22.2원 내린 1,210.6원에 장을 마쳤다. 이날 서울 여의도 KB국민은행 스마트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2020.03.27 alwaysame@newspim.com이번주(3월30~4월3일) 증시도 긍정적인 흐름이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각국 중앙은행이 잇따라 대규모 양정완화를 선언한 데 이어 미국이 2조 달러 규모의 긴급 재정 지출안을 가결하면서 풍부한 유동성을 바탕으로 반등을 모색하는 움직임이 전개될 것이라는 설명이다.김용구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극한의 바이러스 공포에 대한 반작용이 글로벌 정책공조를 총집결시켰다"며 "해외에서는 연준의 무제한적 양적완화와 미국 재정부양 패키지가, 내부적으로는 100조원 규모의 민생·금융 안정화 대책과 한국은행의 무제한적 유동성 공급이 매크로 쇼크에 맞서는 소방수로 등장한 것"이라고 설명했다.정인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코스피 반등으로 15일 이평선에 도달하면 단기 하락세가  중단된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며 "최근 급락 후 반등 과정에서 거래대금 증가세가 나타나는데, 이는 견조한 기간조정 또는 이후 상승 추세 진입 가능성을 높이는 근거"라고 덧붙였다.그러면서 추가 반등을 위한 모멘텀으로는 환율 안정을 첫 손에 꼽았다.정 연구원은 "달러/원 환율은 작년 5월과 8월 기준 고점대 형성 후 하락하고 있다"며 "1200원을 기술적으로 중요한 분기점으로 제시하며, 이탈시 코스피의 단기 상승세가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김병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공포 심리가 일부 완화됐지만 여전히 하이일드 스프레드, Ted스프레드, 달러 인덱스는 높은 레벨을 유지하고 있어 신용 위험에 대한 불안 요인이 남아 있는 상황"이라며 "달러 안정이 증시의 추가 상승 및 외국인 순매도를 완화시키는 트리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한편 이번주에는 코로나19 사태 이후가 반영된 경제지표가 공개된다. 30일 유로존 3월 소비자 기대지수를 시작으로 31일 중국 3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 내달 1일 한국 3월 수출, 3일 미국과 유로존의 3월 마켓 서비스 PMI 확정치가 발표될 예정이다.mkim04@newspim.com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해외증시뉴스

최신뉴스

국내시황스크린

증권사신규추천
없음.
기술적분석-코스피
- 코스피 시장 A -1. 고점돌파 종목(3개월기준, 1년 기준제외) SK케미칼(285130) 유나이티드제약(033270)2. 고점돌파 종목(1년 기준) 파미셀(005690) 신풍제약(019170)3. 첫 상한가 종목(3개월기준) 유나이티드제약(033270) 고려개발(004200)4. 연속 상한가 종목없음5. 당일 거래 급증 종목(10일 평균 거래대비) 파미셀(005690) 신풍제약(019170) 한진칼(180640) SK케미칼(285130) 유한양행(000100) 유나이티드제약(033270) 모나리자(012690) 에이프로젠제약(003060) 에이프로젠 KIC(007460) 두산중공업(034020) 보령제약(003850) 한독(002390)6. 단기 낙폭 과대 종목(10일 기준)없음7. 보조지표① 단기 골든 크로스 MA(5,20) 유나이티드제약(033270) JW중외제약(001060) 국제약품(002720) 키움증권(039490) 현대해상(001450) 동서(026960) 현대에이치씨엔(126560)② 중기 골든 크로스 MA(20,60)없음③ 장기 골든 크로스 MA(60,180)없음④ 일목균형표(9,26) 전환선 이 기준선을 상향돌파 동서(026960)⑤ MACD Osc(12,26,9) 0선 상향돌파 삼성 전자(005930) 현대차(005380) NAVER(035420) 유한양행(000100) 엔씨소프트(036570) 에이프로젠제약(003060) 하나금융지주(086790) 호텔신라(008770) 기아차(000270) LG디스플레이(034220) LG전자(066570) 삼성물산(028260)⑥ Stochastic slow(10,5,5) %K, %D 상향돌파 오리온(271560) 쎌마테라퓨틱스(015540)⑦ Sonar(10,5) Signal선 상향돌파 한진칼(180640) MH에탄올(023150) KTcs(058850)⑧ CCI(9) 0선 상 향돌파 한진칼(180640) SK텔레콤(017670) 녹십자(006280)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161390) CJ씨푸드(011150) 대우조선해양(042660) 깨끗한나라(004540) 대덕전자(008060) 대양금속(009190) 삼성카드(029780) BGF리테일(282330) 현대홈쇼핑(057050)⑨ RSI(14,9) Signal선 상향돌파 한진칼(180640) 녹십자(006280) 한신공영(004960)- 코스피 시장 B -1. 저점하회 종목(3개월기준, 1년 기준제외)없음2. 저점하회 종목(1년 기준) 한진(002320) 신화실업(001770)3. 첫 하한가 종목(3개월기준)없음4. 연속 하한가 종목없음5. 단기 상승폭 과대 종목(10일 기준, 투자경고종목 포함)없음6. 보조지표① 단기 데드 크로스 MA(5,20) 없음② 중기 데드 크로스 MA(20,60) 엔씨소프트(036570)③ 장기 데드 크 로스 MA(60,180) 현대상선(011200) 롯데관광개발(032350)④ 일목균형표(9,26) 전환선이 기준선을 하향돌파없음⑤ MACD Osc(12,26,9) 0선 하향돌파없음⑥ Stochastic slow(10,5,5) %K, %D 하향돌파없음⑦ Sonar(10,5) Signal선 하향돌파 부광약품(003000) 일양약품(007570) 넷마블(251270) 에스원(012750) 쎌마테라퓨틱스(015540) 일성신약(003120)⑧ CCI(9) 0선 하향돌파 신세계인터내셔날(031430) 서흥(008490)⑨ RSI(14,9) Signal선 하향돌파 부광약품(003000) 일양약품(007570) 국동(005320) 일성신약(003120)*기간내 첫 상한가(하한가) 종목 : 3개월 기준 당일 최초로 상한가(하한가)를 기록중인 종목*연속 상한가(하한 가) 종목 : 2일 이상 연속으로 상한가(하한가)를 기록중인 종목*당일 거래 급증 종 목 : 최근 10거래일 평균 대비 당일 거래량이 큰 폭으로 증가한 종목*단기 낙폭(상 승폭) 과대 종목 : 최근 10거래일 기준 하락(상승) 일수 및 하락폭(상승폭)이 과대한 종목*관리종목, 우선주 등은 적출기준에서 제외함.*적출되는 종목수가 많은 경우 일정 조건(시가총액, 거래대금)에 따라 종목을 압축하며, 증시 상황에 따라 적용되는 수준은 가변적임.※경고 : 본 정보는 시세 또는 거래량 등 기술적으로 특징있는 종목들을 분석, 적출한 것으로, 해당 종목에 대한 매수(매도) 추천 또는 신호가 아닙 니다.

해외시황스크린

뉴욕 마감시황
3/25(현지시간) 뉴욕증시 혼조, 다우(+2.39%)/나스닥(-0.45%)/S&P500(+1.15%) 2조 달 러 부양책 합의(+), 국제유가 상승(+), 코로나19 팬데믹 우려 지속(-)미국 정부와 의회가 당초 거론되던 1조 달러보다 훨씬 큰 규모인 2조 달러 규모의 대규모 부양책 에 합의했다는 소식이 증시에 호재로 자용. 이번 대규모 부양책에는 대기업에 대한 구제 금융과 중소 기업 지원, 개인에 대한 현금 지급, 의료 지원 등의 내용이 광범위하 게 포함됐으며, 항공 등 위기가 특히 심한 산업에는 현금을 보조하는 방안도 포함된 것으로 전해짐. 다만, 재정 부양책의 의회 표결이 아직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며, 여전히 논란도 이어지고 있음. 민주당 대선 후보인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은 공화당 일부 의원들이 실업 보험강화에 대한 반대를 철회하지 않는다면 부양책을 보류할 수 있다고 언급했음. 연방준비제도(Fed)를 비롯한 글로벌 각국의 경기 부양책이 이어지고 있는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 Fed는 최근 임시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열고 국채 및 모기지담보부증권(MBS) 매입규모를 무한대로 확대한다고 발표했으며, 캐나다가 재정 부양책 규모를 기존 안보다 큰 폭으로 확대했음. 유로존에서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공동 채권인 이른바 '코로나 채권' 발행이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짐. 벤 버냉키 전 Fed 의장 등 주요 인사들이 시장을 안정시키는 발언을 내놓은 점도 긍정적 으로 작용. 버냉키 전 의장은 CNBC 인터뷰에서 이번 위기는 대공황이라기보다는 자연 재난에 가깝다고 언급하면서 코로나19로 가파른 경기 침체가 발생하겠지만, 빠른 반등이 뒤따를 것이라고 밝힘. 제임스 불러드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은행 총재는 美 경제 가 전에 없는 단기 충격에 직면하겠지만, 이후 빠르게 반등할 것이라고 밝힘.이날 국제유가는 美 재정부양책 합의에 따른 위험회피 심리 완화 등에 상승. 미국 뉴욕상 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5월 인도분 가격은 전거래일 대비 0.48달러(+2.00%) 상승한 24.49달러에 거래 마감. 국채 가격은 대규모 경기 부양책 기대감 속 코로나19 우려가 지속되며 혼조세를 보임. 단기물 강세 속에 2년 만기 국채수익률이 하락한 반면, 10년 만기 국채수익률과 30년 만기 국채수익률은 상승. 달러화는 위험자산 심리 선호 속에 하락했으며, 대표적 안전자산인 금 가격도 하락. 코로 나19의 빠른 확산세는 지속되는 모습. 존스홉킨스대학 집계에 따르면,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45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는 2만 명을 상회한 것으로 전해짐. 특히, 이날 오전(미 동부시간) 기준 美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하루 새 7,000여명 증가해 6 만115명으로 집계됐으며, 사망자는 807명으로 증가. 업종별로는 대부분 업종이 상승한 가운데, 운수, 경기관련 소비재, 보험, 은행/투자서비스, 복합산업, 화학, 경기 관련 서비스업, 금속/광업, 소매, 자동차, 유틸리티, 에너지 업종 등의 상승세가 두드러짐. 종목별로는 보잉(+24.32%)이 737 맥스 운항 재개 기대감 지속 등에 급등세를 이어갔으며,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그룹(+10.56%), 델타항공(+15.66%), 사우스웨스트 항 공(+4.62%) 등 항공 업체들이 정부 지원 기대감 속에 강세. 이어 JP모건체이스(+3.73%), 씨티그룹(+2.95%) 등 은행주들도 강세를 나타냈으며, 국제유가 상승 속에 엑슨모빌(+5.22%), 셰브론(+4.09%) 등 정유주들도 상승. 반면, AMD(-3.44%), 텍사스 인스트루 먼트(-5.88%) 등 반도체 관련주들이 약세를 나타냈고, 알파벳A(-2.51%), 페이스북(-2.96%), 넷플릭스(-4.18%) 등 일부 기술주들도 약세. 다우 +495.64(+2.39%) 21,200.55, 나스닥 -33.56(-0.45%) 7,384.30, S&P500 2,475.56(+1.15%), 필라델피아반도체 1,472.57(-1.29%)
반도체 마감시황
3월26일 아시아 현물시장에서 거래된 D램 현물 가격과 낸드플래시메모리가격은 하락세를 보임. D램 평균가격을 나타내는 DXI지수는 35.23포인트(+0.15%) 상승한 24196.03을 기록.반도체 동향 (단위 : 달러)DDR4 8G (1G*8) 2400 Mbps 3.500(0.00%)DDR4 4G (512M*8) 2400 Mbps 2.207(-0.90%)DDR3 4Gb 512Mx8 1600/1866Mbps 1.808(-0.28%)DDR3 4Gb 512Mx8 eTT 1.595(0.00%)DDR3 4Gb 256Mx16 1600/1866Mbps 1.725(-0.29%)DDR3 2Gb 256Mx8 1600/1866Mbps 1.238(0.00%)SLC 2Gb 256MBx8 1.020(0.00%)SLC 1Gb 128MBx8 1.033(0.00%)MLC 64Gb 8GBx8 2.582(-0.16%)MLC 32Gb 4GBx8 2.324(-0.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