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뉴욕증시]"연준이 보는 인플레 지표 '꺾였다'"…나스닥 3.3%↑

이데일리 2022.05.28 06:14 댓글 0

- 다우 1.8%, S&P500 2.5% 상승…나스닥 두드러져
- 미국채 10년물 금리, 한 달 전 대비 20bp 하락
- 5월 근원 PCE 상승률 4.9%…2월 5.3%·3월 5.2%
- 소비자태도지수 전달比 하락…"소비 둔화, 인플레↓"
- "3% 넘던 국채 금리 2.7%대…주가 회복 명백한 신호"

[이데일리 고준혁 기자] 미국 뉴욕 증시의 주요 3대 지수가 27일(현지시간) 일제히 반등했다. 인플레이션 완화가 주요 경제 지표 등에서 확인돼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긴축 강도를 낮출 수 있다는 기대가 커진 것으로 풀이된다.
(사진=AFP)
5월 근원 PCE 4.9%…2개월째 하락

27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블루칩을 모아놓은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8% 상승한 3만3212.96에 마감했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2.5% 오른 4158.24를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3% 뛴 1만2131.13에 장을 마쳤다.

나스닥 상승 폭이 두드러진 것은 주식시장의 상승이 국채 금리 하락과 함께 나타났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벤치마크인 미국채 10년물 금리는 이날 약 1bp(1bp=0.01%포인트) 하락한 2.74%를 기록 중이다. 한 달 전보다는 20bp 내린 것이고 연중 고점 3.3%대에 비해 약 60bp 하락한 것이기도 하다. 나스닥은 낮은 금리에 유리한 성장주 중심으로 구성됐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선호하는 물가 지표로 알려진 근원 개인소비자지출(PCE) 가격 지수가 2개월 연속 하락했다. 물가 완화로 연준이 긴축 강도를 조절할 수 있다는 기대에 금리가 내리고 성장주 위주의 주가 상승이 나타난 것으로 설명된다.

미 상무부는 이날 4월 근원 PCE 지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9%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2월 상승률은 5.3%, 3월 5.2%, 4월 4.9%로 2개월째 하락한 것이다.

변동성이 큰 음식과 에너지가 모두 포함된 4월 PCE 지수는 지난해 대비 6.3% 상승했다. 이는 전달 1982년 1월 이후 최고치인 6.6% 상승에서 둔화된 것이다. 1년 만에 처음으로 수치가 하락한 모습을 보였다.

앞서 발표된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도 전년 동기 대비 8.3% 올라 8개월 만에 처음으로 둔화된 바 있다.

주요 3대 지수, 8~7주 연속 하락 마감

너무 높은 가격에 수요가 줄 확률이 있다는 심리지표도 확인됐다. 이 역시 인플레이션 하락을 유발할 수 있다는 기대를 키우며 연준의 통화정책 조절 가능성으로 이어진다.

이날 5월 미시간대 소비자태도지수 확정치는 58.4를 기록, 전월 확정치인 65.2보다 하락했다. 전문가들의 예상치 59.1보다도 낮은 수준이다. 함께 조사된 향후 6개월간의 경기를 예상하는 소비자 기대지수 확정치도 55.2로 전월 62.5보다 낮아졌다. 기대 인플레이션은 5.3%로 전월 5.4%보다 하락했다.

조앤 쉬 리처드 커틴 미시간대 소비자 조사 담당이사는 “최근 (소비자 지수) 하락은 주로 인플레이션 우려에 따른 것으로, 소비자들의 미래 경제 전망뿐 아니라 현재의 주택, 내구재 구매 조건에 대한 의견이 부정적으로 지속되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성장주에 속하는 기업들의 실적이 양호한 것으로 발표된 점도 비교적 큰 폭의 나스닥 상승을 도운 것으로 해석된다. 오토데스크는 1분기 가장 실적 발표에서 분기 기준 가장 높은 성장을 해 10.3% 상승했다. 델 테크놀로지스와 말벨 도 호실적을 발표해 각각 12%, 6.7% 상승했다.

한편 이번주 뉴욕증시 주요 3대 지수는 주간 단위 기준 모두 상승을 기록했다. 다우지수는 이번주 6.2% 상승했다. 이에 전주까지 8주 연속 하락이라는 기록을 남겼다. 8주 연속 하락은 1923년 이후 처음이다. S&P500 지수는 이번주 6.5%, 나스닥은 6.8% 상승했다. 두 지수 모두 7주 연속 하락세를 마감했다.

글로볼트 인베스트먼트의 탐 마틴 수석 포트폴리오 매니저는 “우리는 꽤 빠른 속도로 하락했고 여기에서 안정될 수 있다면 우리가 본 하락세가 전부이거나 거의 다 온 것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생츄어리 웰스의 제프킬버그 최고투자책임자(CIO)도 “많은 사람들이 너무 비관적이었다. 국채 10년물은 올해 고점 3.25%에서 2.75% 아래로 떨어져 있다. 이는 단기적 관점에서 하락한 주식이 다시 복구되는 명백한 신호다”라고 분석했다.

목록

증권사 리포트

시황 종목 업종 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