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부산의료원 응급실 긴급 폐쇄···베트남 여행 40대 호흡곤란 숨져

뉴스핌 2020.02.17 11:41 댓글0

[부산=뉴스핌] 남경문 기자 = 부산의료원은 17일 오전 9시 45분부터 응급실을 폐쇄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는 가운데 16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 한식당에서 마스크와 일회용 앞치마를 착용한 직원이 열화상 카메라를 통해 발열을 비접촉 원적외선으로 점검하고 있다. [사진=독자 제공 ] 2020.02.16 photo@newspim.com

경찰에 따르면 이날 베트남 여행후 귀국한 A(40대) 씨가 호흡곤란 및 가슴통증을 호소해 부산의료원 응급실로 이송돼 치료 중 숨졌다.

부산의료원은 해외 여행 경력이 있는 점을 감안, 코로나19 검사 필요성이 있다고 판단해 응급실을 임시 폐쇄한 뒤 검사를 요청했다.

검사는 6시간 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장에는 경찰 2명이 배치되어 병원 관계자 10여명을 응급실 내에 격리 중이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