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거래소시황

최태원 여동생 최기원 화천대유 투자사에 400억 빌려줬다 못받아

화천대유에 자금을 댄 킨앤파트너스에?400억원을 빌려준 익명의 개인투자자가 최기원(사진) 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인 것으로?24일 확인됐다 최 이사장은 최태원?SK그룹 회장의 여동생이다. 킨앤파트너스는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을 주도한 화천대유에 초기 자금300억원을 지원한 투자자문사다 재계 관계자는 최 이사장이 킨앤파트너스에 연10%의 고정이자를 받기로 하고?400억원을 빌려줬다며 하지만 킨앤파트너스가 화천대유 외에 다른 투자 사업에서 손실을 입는 바람에 최 이사장은 약정한 이자는 물론 원금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0/1000 byte

등록

목록 글쓰기

무료 전문가 방송

1/3

최근 방문 게시판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