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신일전자

장마 제습기 불티)전세계 무더위↑신일전자₩실적사상최대 @@@@@@@@@@@@

스치면급등 조회12233

차트이미지


끓어오르는 유럽…그리스 관광지 아크로폴리스 낮시간 방문금지
유럽우주국 "극한적 기상 직면할 수도"…크로아티아선 산불 피해


(제네바=연합뉴스) 유럽 일대에 낮 기온이 40도를 훌쩍 넘는 폭염 현상이 심화하고 있다.
그리스와 이탈리아 등 남유럽 국가들을 중심으로 최고 기온 기록이 깨질 것이라는 경고가 나온 가운데 주요 도시에 폭염 경보가 내려지고 주간에 주요 관광지를 폐쇄하는 사례가 뒤따랐다. 일부 국가에선 폭염 속에 산불 피해가 발생하기도 했다.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유럽우주국(ESA)은 14일(현지시간) 위성 관측 정보를 토대로 이탈리아와 스페인, 프랑스, 독일, 폴란드 등지가 폭염 등 극한적 기상 상황을 맞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일부 지역의 기온은 유럽 역대 최고 기록까지 오를 것이라는 우려 섞인 관측도 나왔다. ESA는 이달 내에 시칠리아섬의 기온이 이 지역에서 2021년 8월 나온 유럽 최고 기온 기록인 섭씨 48.8도까지 오를 수 있다고 예측했다.
페테리 탈라스 세계기상기구(WMO)사무총장은 성명을 통해 "극한적 날씨가 인간의 건강과 농업, 에너지, 물 공급 등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며 "안타깝게도 우리는 이상 기후에 적응할 수 있는 노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그리스에서는 폭염 속에 관광지를 찾는 이들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고대 신전이 있는 유명 관광지인 아테네 아크로폴리스를 주간에 폐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당분간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는 관광객들의아프로폴리스 출입이 금지된다.
이날 아테네 낮 기온은 섭씨 41도로 나왔지만 그늘이 없는 언덕 지역인 아크로폴리스는 더 높은 기온을 기록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에 이런 조처가 내려졌다.
이탈리아 기상 당국은 전국 주요 도시에 폭염 경보를 발령했다. 이탈리아 교통부는 폭염에 따른 건강 우려가 제기되자 철도 노동자들의 파업을 자제하도록 하는 행정명령을 내리기도 했다.
이 밖에도 스페인 마드리드는 오는 18일 최고기온이 42.1도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독일 베를린의 낮 최고기온은 16일 올해 들어 가장 높은 35도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이런 가운데 크로아티아 중서부 시베니크 지역에선 전날 산불이 발생했다.
남풍을 타고 빠르게 번지는산불을막기 위해 소방차 20대와 소방헬기 3대 등이 동원됐다. 그리스 당국도 산불 위험이 있는 자국 내 5개 지역에 주의보를 내리고 잡초 태우기 등의 작업을 피하라고 경고했다. <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30711156700097?input=1195m

中 전역 폭염 본격화~40도 고온 무더위…40도 넘는 폭염 지속 "

https://www.sedaily.com/NewsView/29S1VB5JUG

■☞신일 제품 전세계 수출 판매 실적 급성장 호재
■ 무더위 전기요금 걱정…신일전자~ 선풍기·에어서큘레이터‘불티’판매
■☞ (( 에어콘 전기요금 폭탄 ))
■ 전기요금 인상 수혜 = 신일전자 선풍기 호재= 신일전자 \실적 급성장
◆☞ 전세계 온난화 역사상 최고 무더위↑역사상 가장 더운 올해…고온 열사병 사망 급증가

■☞◇신일전자 '캠핑용 이동식 에어컨', 쾌적함 제공
신일전자는 강력한 냉방능력을 가진 '캠핑용 이동식 에어컨' 출시했다. 바퀴와 손잡이가 달려 있어 이동이 용이하며 전기 사용이 가능한 캠핑장에서 코드선만 연결하면 시원한 바람을 만끽할 수 있다. 냉방은 물론 송풍 기능도 이용 가능하다. 풍속은 강·약으로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어 초여름부터 늦가을까지 두루 사용할 수 있다. 최대 8시간 타이머 설정이 가능하고 제품 전면부에는 발광다이오드(LED) 램프 조명을 배치해 어두운 저녁 야간 조명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https://www.yna.co.kr/view/AKR20230706105700009?input=1195m

■ 중국 대부분 지역의 수은주가 40도 웃돌며 본격적인 폭염의 계절에 진입했다고 인민일보 등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중국 중앙기상대는 중국 북방과 서부 내륙, 남방 지역에 고온 황색경보를 발령했다.
중앙기상대는 지난 6월 중순 이후 폭염이 계속된 화북 등 북방 지역은 물론, 쓰촨 등 서부 내륙 지역, 창장(長江·양쯔강) 이남의 남방 지역의 이날 낮 최고기온이 40도를 웃돌 것으로 예보했다.
북방의 허베이와 허난, 남방의 저장, 푸젠, 윈난, 서부 내륙의 쓰촨 동부, 신장 투루판 분지 등지의 낮 기온이 39도까지 오르고, 일부 지역은 40도도 넘어설 것으로 예측했다.

24절기 가운데 소서와 처서 사이에 오는 삼복은 1년 중 기온이 가장 높고 습한 시기"라며 "지난달 중순 북방 일부 지역에서만 나타났던 폭염은 '예열 단계'였으며 중국 전역에서 본격적인 폭염이 시작됐다"고 전했다.
중앙기상대는 창장 이남의 남방지역은 앞으로 10일 동안 고온일수(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날)가 7∼9일에 이를 것으로 관측했다.
남방은 습도가 높은 지역적 특성으로 인해 체감온도는 훨씬 높을 것이라며 폭염 예방을 당부했다.
북방 지역은 폭염이 시작돼 지속할 것으로 중앙기상대는 내다봤다.
계속된 북방 지역의 폭염으로 전날까지 베이징의 고온일수가 23일을 기록, 1951년 기상 관측 개시 이래 72년 만에 최다 기록을 경신했다.
허베이성 성도(省都) 스자좡은 지난 5일까지 고온 일수가 27일에 달했고, 톈진은 지난달말 기준 고온일수 13일로, 2018년 이래 최다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0/1000 byte

등록

목록 글쓰기

전문가방송

  • 진검승부

    매년 찾아오는 3~5월 개별주 테마주 장세

    02.23 19:40

  • 진검승부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발표 임박과 증시 전망

    02.22 19:00

  • 진검승부

    개미가 떠난 직후 급증하는 한국 증시 거래대금

    02.21 19: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최대 6억, 한 종목 100% 집중 투자 가능한 스탁론

최저금리 연계신용대출로 투자수익극대화
1/3

연관검색종목 02.26 07:00 기준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