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국민연금, 포스코 물적분할안 찬성 결정

뉴스핌 2022.01.24 17:30 댓글 0

[서울=뉴스핌] 박지혜 기자 = 국민연금이 수탁자책임 전문위원회는 포스코 분할계획서 승인의 건에 대해 찬성하기로 결정했다. 국민연금은 지난해 3분기 말 현재 포스코 지분 9.75%를 보유하고 있는 최대주주다.


보건복지부는 국민연금기금 수탁자책임 전문위원회(수탁위)가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하고 포스코 임시주주총회 안건(분할계획서 승인)의 의결권행사 방향을 심의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국민연금공단 본사 전경]

분할계획서 승인의 건과 관련해 이차전지, 수소에너지 등 새로운 성장기회 가능성과 철강 자회사의 비상장 의지가 정관(자회사)에 반영된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찬성 결정을 내렸다.


이번 찬성 결정은 국민연금이 그동안 물적분할 안건에 반대 의견을 낸 것과는 다른 방향이다. 앞서 국민연금은 LG화학, SK이노베이션 등의 물적분할 안건에 주주가치 훼손 등을 이유로 들어 반대표를 행사한 바 있다.


포스코는 오는 28일 임시 주총을 열고 지주사 전환 안건을 담은 분할계획서를 상정할 계획이다. 주총 통과를 위해서는 발행주식 총수의 3분의 1 이상, 출석 주주의 3분의 2 이상 동의를 얻어야 한다.


wisdom@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증권사 리포트

시황 종목 업종 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