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뉴욕증시] 채권시장 침체 신호 속 나스닥 뛰고 다우 내리고

뉴스핌 2022.07.06 06:26 댓글 0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뉴욕증시는 5일(현지시각) 나스닥지수의 두드러진 상승 속에 혼조세로 마감됐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29.44포인트(0.42%) 하락한 3만967.82로 마감했다.


반면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장중 낙폭을 만회하고 6.06포인트(0.16%) 오른 3831.39로 거래를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194.39포인트(1.75%) 뛴 1만1322.24로 거래를 마쳤다.


미국의 경기 침체 가능성이 투자심리를 계속해서 짓눌렀지만 금리 하락 가능성은 기술주를 강하게 밀어 올렸다.


특히 이날 미국 채권 시장에서는 10년물과 2년물 국채 금리가 뒤집어지면서 침체 가능성에 무게를 실었다.


미국 달러화 [사진=로이터 뉴스핌]

모하메드 엘-에리언 알리안츠 경제고문은 이날 CNBC에 출연해 "미국 증시가 연방준비제도(연준)가 불가피하게 금리를 올려 경기 둔화를 초래할 가능성을 완전히 반영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투자자들은 이달 말 75bp(1bp=0.01%p) 추가 금리 인상 가능성에 대비하면서도 6일 발표될 연준의 6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을 기다리는 모습이었다.


시장은 오는 8일 발표될 6월 비농업부문 일자리수를 비롯한 경제 지표와 경기 둔화나 인플레이션 정점에 관련된 기업 코멘트 등에도 촉각을 곤두세웠다.


이날 발표된 미국의 5월 공장재 수주는 전월 대비 1.6% 증가해 전문가 예상치 0.5%를 크게 앞질렀다.


미니애폴리스 소재 U.S.뱅크 웰스매니지먼트 선임 투자 담당이사 빌 노디는 "완전한 침체 리스크가 제로는 아니지만 현 시점에서는 연말이나 내년 초 정도까지 침체가 발생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면서 "미국 노동 시장은 계속해서 꽤 견실한 모습을 이어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S&P500의 11개 업종 중 8개가 하락한 가운데, 통신서비스 업종이 가장 많이 올랐고 에너지 업종은 침체 우려로 인한 수요 감소 전망이 제기된 탓에 가장 두드러진 하락을 기록했다.


개별주 중에서는 경제 성장과 관련된 종목들이 급락했는데, 중장비 제조회사인 캐터필러와 디어가 2%와 3% 수준의 낙폭을 보였다. 글로벌 광산회사 프리포트 맥모란은 6% 넘게 하락했다.


포드는 2분기 판매 대수가 예상보다 더딘 증가세를 보였다는 소식에 1% 넘게 떨어졌고, JP모간 등 은행주도 전반적으로 아래를 향했다.


반대로 침체로 인한 금리 인하 선회 가능성은 기술주를 밀어 올렸다. 도큐사인과 줌비디오는 각각 6%, 8% 수준의 급등세를 나타냈고, 나이키와 아마존도 3%씩 상승했다.


이날 채권 시장에서는 경기 우려가 짙어지면서 장중 2년물 미 국채 금리가 2.792%로 10년물 미 국채 금리 2.789%를 역전했다. 2년물 국채 금리가 10년물을 역전한 것은 지난 3월과 6월 일시적으로 같은 현상이 벌어진 데 이어 올해 들어 세 번째다.


천정부지 인플레이션과 이를 통제하기 위한 연준의 공격적 금리 인상으로 지난달 중순 3.5%에 육박했던 10년물 미 국채 금리는 이후 경기침체 우려가 고조되면서 2.8% 선 아래까지 밀렸다.


이날 장 후반 10년물 금리는 2.78%로 5월 27일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고, 2년물 금리는 2.816% 정도였다.


침체 우려가 짙어지면서 유가는 장중 10%까지 낙폭을 키워 100달러를 하회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8.93달러(8.2%) 하락한 배럴당 99.5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브렌트유 가격은 10.73달러(9.5%) 하락한 102.77달러를 기록했다.


외환시장에서는 침체 우려에 안전 자산인 달러가 강세를 보였다. 주요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인덱스(달러화지수)는 전장보다 1.28% 오른 106.45를 기록했고, 유로는 달러 대비 1.47% 하락한 1.0268달러를 기록했다.


금 가격은 달러 강세에 짓눌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금 8월물은 2.1% 하락한 온스당 1763.9달러에 마감됐다.


kwonji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증권사 리포트

시황 종목 업종 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