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박군, 특수부대 출신 가수 성추행 의혹에 반박 “법적 대응”

매일경제 2021.10.24 02:01 댓글 0



박군 공식입장 사진=박군 SNS



트로트가수 박군 측이 허위사실에 대해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앞서 한 온라인 게시판에 작성자는 P와 같은 소속사였던 동료로, P로부터 일방적인 성희롱과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P는 TV에서는 순수하고, 성실한 모습들로 많은 사람들이 좋아해주고 있다. 건실한 청년으로 이미지가 포장돼 있지만, 그는 자신이 스타가 됐다는 것을 무기 삼아 제게 일방적인 성희롱과 추행을 일삼았던 사람”이라고 폭로했다.



이어 “자기의 인기를 과시하고 연예계 이야기를 늘어놓으며 ‘자신이 회사를 먹여살린다’고 이야기 했다”고 전했다.



더불어 “피해자가 더 있는 걸로 안다. 저는 이렇게 살 수가 없어 살아 보려고 모든 증거자료 첨부해 고소할 예정”이라며 덧붙여 논란이 됐다.



이후 P군에 대해 박군이 지목됐고, 이와 관련해 박군 소속사 측은 허위 사실이라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