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코스닥 마감]FOMC 앞두고 970선 '보합'…비트코인 관련株 '급락'

이데일리 2021.01.22 15:55 댓글0

- 개인 '사자', 외국인·기관 '팔자'…디지털컨텐츠 '강세'
- 시총 상위株, 혼조…비덴트, 우리기술투자 6%대↓

[이데일리 고준혁 기자] 22일 코스닥지수가 보합권서 마감했다. 미국 주요 기업의 지난해 4분기 실적과 1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 등 시장에 영향력이 큰 이벤트를 앞두고 조심하는 분위기다.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코스닥은 전 거래일 대비 1.42포인트(0.14%) 내린 979.98로 마감했다. 코스닥은 장 초반부터 980선대를 보합권에서 등락하는 흐름을 유지했다.

오는 27일 미국 FOMC가 이틀간 정례회의를 마치고 성명을 발표할 예정이다. 미국의 4분기 성장률도 28일 발표될 예정이고, 테슬라 등 미국 주요 기업의 4분기 실적 발표도 다음주 계획돼 있다. 이처럼 큰 행사를 앞두고 이날 국내 증시는 눈치 보기 장세를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다음 주 이벤트 이슈에 대한 결과는 중립 이상이 될 전망이지만 그러나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시장의 반응, 정책, 실적 기대가 다시 커진 상황에서 더 기대감을 강화할 수 있을지가 관건”이라며 “미국 변수에 주목하는 이유는 한국의 4분기 실적 영업이익 전망이 전월 대비 3% 하향 조정되는 등 불안하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어 “역사적 고점을 넘어선 미국 증시가 한 단계 레벨 업 될 경우 국내 증시도 고점 돌파가 가능하겠지만, 다음 주 이벤트에 대한 부정적인 영향으로 미국 증시가 흔들리면 국내 증시 변동성 확대는 불가피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수급별로는 개인이 2015억원 사들였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845억원, 1080억원 각각 매도했다. 프로그램별로는 차익이 92억원, 비차익이 773억원 각각 순매도로 전체 866억원 순매도를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디지털컨텐츠와 오락·문화가 2%대 크게 올랐다. 출판·매체복제와 종이·목재, IT S/W·SVC, 유통, 비금속, 방송서비스, 의료·정밀기기, 기타제조, 섬유·의류 등도 상승 마감했다. 반면 기계·장비, 운송, 금융, 건설, 음식료·담배, 컴퓨터서비스, 반도체, 금속, IT부품, IT H/W, 통신서비스, 통신장비, 소프트웨어, 운송장비·부품 등은 하락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주는 혼조세를 보였다. 대장주인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는 1%대 상승 마감했다. 씨젠(096530)과 에코프로비엠(247540), CJ ENM(035760), 펄어비스(263750), 카카오게임즈(293490)도 상승 마감했다. 반면 셀트리온제약(068760), 에이치엘비(028300), 알테오젠(196170), SK머티리얼즈(036490) 등은 하락 마감했다.

개별종목별로는 비덴트(121800), 우리기술투자(041190)는 각각 6%대 하락해 비트코인 관련주가 크게 하락했다. 이는 비트코인이 이날 3만달러선 아래로 하락했기 때문이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재무장관으로 지목한 재닛 옐런 전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이 인사청문회에서 “가상자산은 주로 불법행위에 이용된다”고 발언해 비트코인 하락을 촉발한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닥 시장의 거래량은 22억5192만주, 거래대금은 14조8199억원을 기록했다. 상한가 4개 종목을 포함해 529개 종목이 올랐고, 하한가 없이 791개 종목이 내렸다. 73개 종목은 보합권에서 장을 마무리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