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뉴스

대상㈜, ‘제2회 DLG 국제식품품평회’ 9개 제품 수상

이데일리 2021.12.08 08:37 댓글 0

- 햄·소시지·베이컨 등 육가공 제품 금상 6개·은상 2개·동상 1개 수상

[이데일리 김영수 기자] 대상㈜이 전북 익산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에서 열린 ‘제2회 DLG 국제식품품평회’에서 금상 6개, 은상 2개, 동상 1개 등 총 9개의 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제2회 DLG 국제식품품평회 시상식에 참석한 유신호 대상(주) 마케팅기획팀장(왼쪽)과 카타리나 린 독일농업협회 부회장(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대상)
DLG 국제식품품평회는 1885년 설립된 국제 품질평가기관 독일농업협회(DLG)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식품 품질 경연 대회로, 3000명 이상의 전문가가 까다롭게 평가해 세계적으로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국내에서는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렸으며 국내 14개 기업에서 출품한 186개 제품을 대상으로 평가를 거쳐 수상 제품이 선정됐다.

대상㈜은 이번 대회의 햄·소시지 부문에서 금상 6개, 은상 2개, 동상 1개 등 9개 품목이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금상을 수상한 제품은 △청정원 건강생각 칼집비엔나 △청정원 널 응원해 프랑크 △청정원 리치부어스트 칼집비엔나 △청정원 리치부어스트 칼집프랑크 △콘치즈 리치부어스트 △에스세블락소시지SF 등이다. 은상은 △청정원 참나무로훈연한 살코기햄 △담백하고 건강한베이컨, 동상은 △청정원 참나무로 훈연한 고소한햄이 각각 수상했다.

평가는 외포장, 제품 외관, 물성, 향, 맛 등 종합적 관점에서 이뤄졌다. 한국을 직접 방문한 12명의 DLG 국제식품품평회 심사위원단의 엄정하고 깐깐한 심사를 거쳤다는 점에서 이번 9개상 수상의 의미가 크다.

금상을 수상한 청정원 ‘리치부어스트’는 독일 마이스터 출신 연구원이 만든 유럽 정통 프리미엄 소시지다. 기존 소시지에서 쉽게 느껴볼 수 없던 쫄깃한 식감과 풍부한 육즙으로 소비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대상㈜ 관계자는 “공신력 있는 기관의 평가에서 높은 점수로 당당하게 좋은 결과를 얻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더 맛있는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목록

증권사 리포트

시황 종목 업종 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