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최신뉴스

[구글 인앱 결제 포럼] 전중연 대표 "K-콘텐츠 산업 애로 사항 적극 발굴해 나갈 것"

데일리임팩트 2021.07.29 15:47 댓글0

[미디어SR 김병주 기자]전중연 미디어SR 대표이사는 29일 "구글의 강제와 수수료율 인상은 웹툰웹소설 시장에 부담이 될 뿐만 아니라, 전반적인 국내 콘텐츠 시장에도 악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해결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전 대표는 이날 오후 미디어SR 주최로 대한상공회의소 의원회의실에서 열린 '구글 인앱 결제와 콘텐츠 생태계 변화 포럼'에서 개회사를 통해 "글로벌 운영체계(OS)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거대기업 구글이 전체 디지털 콘텐츠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에 인앱 결제를 강제하고, 나아가 플랫폼 수수료 30%를 부과하겠다는 야욕을 드러내고 있다"며 이같이 이같이 밝혔다.

앞서 구글은 구글플레이에 등록된 앱에 대해 오는 10월부터 내부 결제 시스템으로 유료결제(인앱 결제)를 강제하고 수수료 30%를 부과한다는 정책을 발표했다. 하지만 지속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와 규제에 대한 반대 목소리가 커지면서 시행 시기를 내년 3월로 연기하기로 조정한 바 있다.

전중연 대표는 'K-콘텐츠'를 대한민국 대표산업으로 키우기 위해서는대대적인 범국가적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도 역설했다.

전 대표는 "웹툰과 웹소설 등으로 대표되는 'K-콘텐츠 산업'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해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핵심 사업으로 이미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다"며 "이러한 K-콘텐츠 산업이 본격적인 성장을 시작하는 단계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어 문제 해결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전 대표는 이어 "오늘 포럼이 구글의 인앱 결제가 콘텐츠 생태계에 미칠 영향을 점검하고 대안을 모색해, K-콘텐츠 산업과 사회의 지속성장에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미디어SR 창간에 즈음해 개최된 이번 포럼에서 전 대표는 "앞으로도 미디어SR은 K-콘텐츠 산업에 관심을 갖고 지켜볼 것"이라며 "업계의 애로 사항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문제를 제기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해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따뜻한 시장경제와 지속가능한 사회 구현'을 목표로 창간된 미디어SR은 정부와 대기업, 중소기업을 가리지 않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이 국민의 삶과 사회 전반에 미치는 영향과 파급효과에 대해 고민하고 입체적인 취재를 통해 이를 보도해왔다.

전 대표는 이날 "'미디어SR'은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려고 한다"고 선언하면서 "그동안 쌓아온 우리만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전통 미디어들이 다루지 않았던 분야를 발굴해 독자들이 원하는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행사는 코로나19사태가 심화돼사회적 거리두기가 4단계로 강화됨에따라최소한의 인원만 행사장에 참석한 채 진행됐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