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ETN의 귀환...천연가스·원유 급등에 거래량 '44%' 껑충

뉴스핌 2022.05.26 16:04 댓글0

[서울=뉴스핌] 김준희 기자 = 올해 전세계 원자재 가격이 급등하면서 국내 상장지수증권(ETN)을 찾는 투자 수요도 빠르게 증가했다.


2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ETN의 순자산총액(지표가치)은 11조원을 넘어섰다. 이는 지난해 6월(7조629억원) 대비 44% 가량 증가한 수치다. 종목 수도 293개로, 1년 전 169개와 비교하면 73% 급증했다.


2014년 시장 개설 당시 지표가치가 5000억원대에 불과했던 ETN 시장 규모가 8년 만에 20배 가까이 성장한 것이다.


노드스트림2 파이프라인.[사진=로이터 뉴스핌]2022.03.01 mj72284@newspim.com

ETN은 특정지수의 수익을 따라가도록 증권사가 발행한 파생결합증권이다. 쳔연가스와 원유, 니켈, 아연, 밀 등 원자재 투자에 적합하다. 기초자산을 오차 없이 추적하므로 원자재 가격이 폭등하는 인플레이션 시기에 투자 관심도가 높아지는 상품이다.


올해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중국 봉쇄 등의 영향으로 원자재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이에 국내 ETN 거래량도 폭증 추세다. 이달 들어 국내 ETN 일평균 거래량은 9677만건 수준이다. 일평균 거래량이 2131만건 수준이던 1년 전과 비교하면 4배 가량 늘었다. 인플레이션 우려가 최고조에 달했던 지난 3월에는 일평균 1억1089만건이 시장에서 거래됐다.


가장 크게 급등한 종목은 천연가스 레버리지 상품이다. '신한 레버리지 천연가스 선물 ETN'와 '삼성 레버리지 천연가스 선물 ETN B'은 1년 만에 537% 올랐다. 'TRUE 레버리지 천연가스 선물 ETN(H)'도 1년 수익률이 467.81%에 이른다.


천연가스의 경우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여파로 가격이 고공행진하고 있다. 유럽연합이 러시아산 천연가스 수입을 단계적 배제하기로 논의하면서 공급이 턱없이 부족한 상태다. 그동안 유럽은 러시아산 천연가스에 전체수요의 약 40%를 의존해왔다.


이 때문에 에너지 수요가 높아지는 겨울에는 천연가스 부족 사태가 심화될 수 있다는 부정적 전망도 나오고 있다.


원유 가격 또한 올해 들어 가파른 상승세다. ETN 종목 중에서도 천연가스 다음으로 WTI원유 선물 ETN이 1년 전 대비 200% 가량 올랐다. 반면 가격 하락에 베팅하는 인버스 상품은 큰 폭으로 하락했다. 천연가스·원유 가격을 추종하는 곱버스(지수 하락폭의 2배 수익을 얻는 ETN) 투자했다면 1년 간 82~97% 가량 투자 손실이 불가피하다.


zunii@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전문가방송

  • 백경일

    ■4년연속100%이상최다1위■6년연속최고수익률 1위

    03.08 08:20

  • 진검승부

    총선 D-42일/지금부터 집중해야하는 이유

    02.28 19:00

  • 진검승부

    눌림목을 이해 못하면 테마주/개별주 매매하지 마세요

    02.27 19: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수익률 좋은 스탁론 인기 종목은?

내 자본금의 300% 운용 하러 가기
1/3

연관검색종목 02.29 01:0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