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제이엘케이, 뇌졸중 AI 솔루션 네이밍 개편 "의료 현장 편의성 강화”

파이낸셜뉴스 2024.04.18 13:58 댓글0

<span id='_stock_code_322510' data-stockcode='322510'>제이엘케이</span> CI
제이엘케이 CI


[파이낸셜뉴스] 의료 인공지능(AI) 1호 코스닥 상장사 제이엘케이가 뇌졸중 AI 솔루션의 의료 현장 공급 확대를 위한 네이밍 개편에 나섰다.

제이엘케이는 자사가 보유 중인 11개의 전주기 뇌졸중 AI 진단 솔루션 네이밍을 변경해 의료 현장에서의 편의성을 강화하고 본격적인 의료 AI 시장 선점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JBS' 시리즈로 알려진 제이엘케이 솔루션은 이번 개편으로 명칭이 모두 'JLK'로 변경됐다. 서브 타이틀이던 '01K~10K' 등의 솔루션 넘버는 뇌졸중 의료진이 익숙한 'DWI', 'LVO', 'CTP' 등의 의료 용어로 개편됐다.

회사는 이번 개편을 통해 의료진에게 더욱 친숙한 AI 솔루션으로의 입지를 다지겠다는 입장이다. 또 최첨단 AI 기술을 통해 의료진에게 정밀한 진단 정보를 제공하고 AI 솔루션으로 뇌졸중 진단의 새로운 바이오 마커를 제시하겠다는 분석이다.

김동민 제이엘케이 대표는 "이번 네이밍 개편은 의료 현장의 편의성을 중점적으로 고려해 이뤄졌다”라면서 “의사들이 더욱 직관적으로 제이엘케이의 AI 솔루션을 인지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또 “신속한 AI 솔루션 선택과 빠른 진단은 뇌졸중 환자의 좋은 예후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라며 “이미 뇌졸중 AI 솔루션은 정밀 진단과 효율적인 환자 관리에 필수적인 요소로 알려지고 있어 올해 내 대부분의 병원이 도입을 결정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해 'JLK-DWI(JBS-01K)'로 국내 첫 비급여 수가 진입에 성공한 제이엘에이는 이미 200개 이상의 병원 현장에 뇌졸중 진단 AI 솔루션을 공급해 수익화를 진행하고 있다. 회사는 신경과, 신경외과, 영상의학과, 응급의학과, 재활의학과 등에서 활용도가 커진데다 국내 대형 병원은 물론 CT, MRI 장비를 보유한 중소형 병원에서의 도입 증가로 매출 신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2026년까지 국내 병원의 85%까지 시장 점유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회사는 올해 국내 비급여 시장의 수십배 규모인 미국 식품의약국(FDA) 비급여 시장에 진출해 본격적인 수익 창출에도 나설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된다.

dschoi@fnnews.com 최두선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전문가방송

  • 백경일

    ■[수익률 최고 전문가] (황금) 대장주 잡아라! ~

    07.26 08:20

  • 진검승부

    미국 반도체 폭락과 국내 반도체주 상황 체크

    07.18 19:00

  • 진검승부

    금리인하 기대감에 움직이는 주식 분석

    07.17 19: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외국인연속 순매수 기록중인 저평가주는?

최저금리 연계신용대출로 투자수익극대화
1/3

연관검색종목 07.19 09:0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