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모비스 수소전지사업 인수 완료"... 현대차 수소사회 전환 가속페달

파이낸셜뉴스 2024.06.09 18:44 댓글0

내년 넥쏘 후속모델 출시예정


현대자동차가 현대모비스로부터 국내 수소연료전지사업 인수를 마무리했다. 앞서 지난 2월 현대차와 현대모비스는 연구개발(R&D)과 생산으로 이원화돼 있던 기존 수소연료전지사업을 통합하는 양수도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현대차는 수소 관련 기술력과 자원을 한 곳으로 모으는 일원화 작업이 마무리됨에 따라 기술 혁신과 제품 개발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현대차는 이번 인수로 R&D본부 수소연료전지개발센터 내에 '수소연료전지 공정품질실'을 신설하고, 제조기술과 양산품질을 담당하는 조직을 편제하는 등 조직구조를 강화했다고 9일 밝혔다.

현대차는 기술력과 자원을 통합한 수소 조직을 활용해 수소연료전지의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고 생산 품질을 높이는 한편, 수소전기차 이외의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는 수소연료전지 판매를 확대해 궁극적으로 수소 생태계의 실현을 가속화할 방침이다. 또 인프라와 운영 비용을 줄이고 단일화된 관리 체계로 운영 효율성을 높여 가격 경쟁력을 갖출 계획이다. 수소연료전지시스템은 수소전기차의 차량 가격, 연비 등 시장성에 큰 영향을 미치는 핵심 부품이다.

현대차는 R&D 영역과 생산 영역의 밸류체인 연결을 통해 수소연료전지의 성능 및 내구성, 생산 품질을 향상시켜 수소전기차 보급 확대에 직간접적으로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대차는 수소전기차 시장에서 선도적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넥쏘 후속 모델을 2025년까지 출시한다. 또 더 나아가 발전, 트램, 항만, 선박, 미래항공모빌리티(AAM) 등 비차량 분야에서도 사업 다각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또 국내외 다양한 기업, 연구 기관, 정부와의 협력을 통해 수소 생태계를 강화하고, 수소 사회로 이어지는 밸류체인을 연결하기 위한 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가는데 앞장설 계획이다.

장재훈 현대차 사장은 "사명감을 가지고 수소 사업에 임하고 있다"며 "수소 생태계 리더십 확보를 위한 그룹사 협업 체계를 강화하고 자원순환형 수소생산, 기술개발, 상용차 확대를 지속 추진해 수소사업 기반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종근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전문가방송

  • 백경일

    ■팍스넷 [수익률 최고 전문가] (황금) 대장주 잡아라! ~

    07.26 08:20

  • 진검승부

    중소형 개별주 장세와 주도주 공략

    07.15 19:30

  • 진검승부

    [공개방송]트펌프 이슈가 주식시장에 끼칠 영향

    07.15 06: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최대 6억, 한 종목 100% 집중 투자 가능한 스탁론

최저금리 연계신용대출로 투자수익극대화
1/3

연관검색종목 07.15 23:3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