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서소문 4개 지구 통합개발…20층 규모 업무·판매시설 들어선다

아시아경제 2022.01.20 09:00 댓글0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서울 중구 서소문 일대에 20층 규모 업무·판매시설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19일 올해 첫 도시계획위원회를 열고 중구 서소문동 58-9 일대 '서소문 도시정비형 재개발구역 11·12지구' 정비계획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해당 지역은 1973년 정비구역으로 지정됐으나, 40년 이상 사업 진척이 없어 도심 내 소외된 공간으로 방치돼왔다. 특히 최근 중앙일보 본사가 상암동으로 이전하면서 일대 활력도도 급속히 저하되는 모습을 보여왔다.




이에 서울시는 낙후된 도시경관을 개선하면서 토지이용을 효율화하기 위해 인근 철골주차장, 노후건물 부지를 포함해 총 4개 지수를 통합 개발하기로 결정했다. 연면적 12만2000㎡ 규모로, 용적률 999% 이하를 적용해 지하 7층~지상20층 규모 업무·판매시설을 건립할 계획이다.




저층부에는 판매시설이, 3층에는 벤처기업과 벤처기업직접시설이 조성된다. 아울러 인근에서 재개발 중인 동화빌딩, 삼성생명 서소문빌딩과 연계해 십자형태의 공공보행통로를 조성하는 방안을 계획에 반영했다. 공개공지 역시 삼성생명 서소문빌딩 재개발 시 조성되는 중앙광장과 연계해 도심 내 오픈스페이스 역할을 할 계획이다.




또한 서소문로의 교통흐름과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도로를 5m 확장하고, 공공청사를 건립하는 내용 등이 공공기여 사항에 담겼다. 공공청사는 총 11층 규모로 소공동 주민센터와 어린이집, 공유오피스, 사회적 경제지원센터도 함께 들어설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역사도심의 서측 관문이라는 주요 거점에 위치하면서도 비효율적으로 이용되던 곳"이라며 "이번 정비계획 변경으로 랜드마크적인 업무시설을 건립해, 도심 활성화와 도시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혜민 기자 hm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목록

무료 전문가 방송

  • 김희천대표

    인플레-재건-철강-원전 테마순환 바이든방한 후 순환매는

    05.22 19:40 방송예정
  • 진검승부

    지수 급등 의미와 바닥 다지는 종목들 패턴

    05.20 19:00 녹화방송
  • 김희천대표

    지수폭락을 기회로,강력매수 바이든 방한 어떤 종목을 매수하나

    05.19 19:50 녹화방송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수익률 좋은 스탁론 인기 종목은?

내 자본금의 300% 운용 하러 가기
1/3

연관검색종목 05.21 21:3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