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포스코DX, 제조현장 ‘인텔리전트 팩토리’로 진화

파이낸셜뉴스 2024.04.14 18:50 댓글0

AI기술·로봇자동화센터 신설
인지·판단·제어 분야 AI 적용


포스코DX 직원들이 제철소용 로봇을 테스트하고 있다. 포스코DX 제공
포스코DX가 산업현장에 특화된 산업용 인공지능(AI)과 로봇으로 스마트팩토리를 넘어선 인텔리전트 팩토리 구축에 나선다. 이를 위해 올해 AI기술센터와 로봇자동화센터를 신설했다.

14일 포스코DX에 따르면 AI기술센터는 기존 AI 조직을 확대 개편해 산업현장에 필요한 핵심기술 개발과 상용화, 현장 확산을 빠르게 실행하고 있다. 철강 제조, 이차전지 소재 등 포스코그룹의 중점사업 영역의 AI 기술 수요에도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전망이다.

국내 생산현장에서 스마트팩토리를 선도적으로 구축해 온 포스코DX는 산업현장의 3대 핵심 기능인 인지, 판단, 제어 분야에 AI 기술 접목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AI기술센터는 인지(VI), 판단(DI), 제어(CI) 등 3개 분야의 AI 엔진 개발을 수행하며 다양한 현장에 확대 적용하고 있다.

특히 인지AI는 현장의 눈 역할을 하는 분야로, 일반적인 2차원(2D) 영상 기반의 딥러닝 뿐만 아니라 넓은 현장을 가진 중후장대 산업에 적합한 3차원(3D) 영상 특화 딥러닝 기술을 제조, 유통물류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하여 차별화된 결과를 보여주고 있다. 제철소에서는 수십 톤의 철강재를 운반하는 크레인에 인지AI를 적용해 무인화 하는 한편 이차전지 소재 공장 등에서 운영되는 산업용 로봇에도 적용해 눈 역할을 하며 성과를 톡톡히 내고 있다.

포스코DX는 고위험·고강도 산업 현장에 산업용 로봇을 적용함으로써 안전과 생산성 향상을 동시에 제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포스코DX는 산업 현장에 로봇을 적용하기 위해 컨설팅, 설계, 시스템 구축 등 로봇 자동화를 전담하는 '로봇자동화센터'를 올해 신설했다.

포스코 광양제철소와 공동으로 아연도금 공정에 로봇을 적용하는 프로젝트를 지난해 추진한데 이어 올해는 포항제철소와 협업해 제철소내 고위험 수작업인 연주공정의 래들 노즐 교체작업을 추진하는 등 제철소내 로봇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전문가방송

  • 백경일

    ■[수익률 최고 전문가] (황금) 대장주 잡아라! ~

    07.26 08:20

  • 진검승부

    바이든 사퇴 가능성에 급등한 해리스 부통령 수혜주와 MS發 대혼란 사태 관련주

    07.19 19:00

  • 진검승부

    미국 반도체 폭락과 국내 반도체주 상황 체크

    07.18 19: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수익률 좋은 스탁론 인기 종목은?

내 자본금의 300% 운용 하러 가기
1/3

연관검색종목 07.21 12:3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