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코스피, '2830선'으로 후퇴...1년여만에 최저치

아시아경제 2022.01.21 15:59 댓글0






[아시아경제 박지환 기자] 21일 코스피가 2020년 12월 이후 1년여만에 최저치를 기록하며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 보다 0.99%(28.39포인트) 내린 2834.29에 마감했다. 이는 종가 기준으로 2020년 12월 29일의 2820.51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0.88%(25.19포인트) 낮은 2837.49에서 장을 시작해 하락세를 지속했다. 한때 장중 1.59% 하락한 2817.11까지 내려가기도 했다.




투자자별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2230억원, 6438억원 순매도했다. 반면 개인은 8969억원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중에서는 KB금융이 1.34%, 삼성바이오로직스가 0.25% 상승 마감했다. 반면 삼성전자(-1.18%), SK하이닉스(-4.80%), NAVER(-0.60%),LG화학(-0.29%), 삼성SDI(-0.58%), 현대차(-0.99%), 카카오(-0.54%), 기아(-1.35%) 등이 하락했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1.65%(15.85포인트) 내린 942.85에 마쳤다. 지수는 전장보다 0.84%(8.03포인트) 낮은 950.67로 시작해 낙폭을 확대했다.




투자자별로는 코스피와 마찬가지로 개인 나홀로 3795억원 순매수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3214억원, 636억원 매도 우위를 나타냈다.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중에서는 등락이 엇갈렸다. 셀트리온헬스케어(1.06%), 펄어비스(1.15%),카카오게임즈(0.56%), 씨젠(1.18%) 등이 올랐다. 반면 에코프로비엠은 4.66% 하락해 낙폭이 가장 컸다. 엘앤에프(-1.54%), 위메이드(-1.08%), HLB(-1.17%), 천보(-4.11%) 등도 내렸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국내 증시는 미 증시 약세와 반도체 관련주 하락이 부담으로 작용했다"며 "특히 미국에서 러시아향 반도체 및 전자제품 수출 제한을 언급하면서 전기전자 업종의 수요 감소 우려가 확대됐다"고 말했다.





박지환 기자 pj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목록

무료 전문가 방송

  • 김희천대표

    인플레-재건-철강-원전 테마순환 바이든방한 후 순환매는

    05.22 19:40 방송예정
  • 진검승부

    지수 급등 의미와 바닥 다지는 종목들 패턴

    05.20 19:00 녹화방송
  • 김희천대표

    지수폭락을 기회로,강력매수 바이든 방한 어떤 종목을 매수하나

    05.19 19:50 녹화방송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최대 6억, 한 종목 100% 집중 투자 가능한 스탁론

최저금리 연계신용대출로 투자수익극대화
1/3

연관검색종목 05.21 21:3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