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전영현 "반도체 여러가지 두루 보고 있어"…삼성 경영진, 호암상 총출동

파이낸셜뉴스 2024.05.31 15:56 댓글0

이재용 <span id='_stock_code_005930' data-stockcode='005930'>삼성전자</span> 회장이 31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4 삼성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뉴스1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31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4 삼성 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뉴스1

[파이낸셜뉴스] 삼성이 국내외 각 분야에서 공헌한 인물들을 매년 선정하는 호암상 시상식에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3년 연속 참석해 수상자들을 격려했다.

올해 수상자는 △과학상 화학?생명과학부문 혜란 다윈 미 뉴욕대 교수 △과학상 물리?수학부문 고 남세우 미 국립표준기술연구소 연구원 △공학상 이수인 미 워싱턴대 교수 △의학상 피터 박 미 하버드의대 교수 △예술상 한강 소설가 △사회봉사상 제라딘 라이언 수녀 등 6명이 선정됐다. 각 부문별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상금 3억원씩 총 18억원이 수여됐다. 올해 수상자 6명 중 4명이 여성으로, 역대 가장 많은 여성 수상자가 선정됐다.

올해로 34회째를 맞은 삼성호암상은 △과학 △공학 △의학 △예술 △사회공헌 등의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이뤄내 '글로벌 리더'로 인정받는 국내외 한국계 인사들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제34회 시상까지 총 176명의 수상자들에게 343억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삼성은 국가 기초과학 분야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자는 이 회장의 제안에 따라 2021년 과학 분야 시상을 확대했다. 기존에는 1명에게 시상하던 과학상을 △물리·수학 △화학?생명과학 2개 부문으로 확대했다.

이 회장은 공학이나 의학 등에 비해 상대적으로 취약한 기초과학 분야에 대한 지원을 늘려 산업 생태계의 기초를 강화하고 궁극적으로 국가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자는 취지로 시상 확대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회장은 이날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삼성호암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2022년부터 3년 연속이다. 이는 선대의 '인재제일' 철학을 계승하고, 나아가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자 하는 '동행'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 회장은 호암재단에 2021년부터 3년째 개인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이날 오후 3시50분께 행사장에 모습을 드러낸 이 회장은 별도로 전하는 말 없이 시상식장으로 입장했다.

이번 시상식에는 한종희 삼성전자 디바이스경험(DX)부문장(부회장), 전영현 반도체(DS)부문장(부회장), 노태문 모바일경험(MX)사업부장(사장), 최주선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장덕현 삼성전기 사장, 최윤호 삼성SDI 사장, 경계현 미래사업기획단장(사장) 등 삼성 주요 경영진이 총출동했다.

한 부회장은 인수합병(M&A) 등 올해 계획에 대해 “열심히 하겠다. 잘 하겠다”고 답했다. 전 부회장은 취임 후 중점적으로 보는 것을 묻는 질문에 "여러가지를 두루두루 보고 있다"고 언급했다.

mkchang@fnnews.com 장민권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전문가방송

  • 백경일

    ■[수익률 최고 전문가] (황금) 대장주 잡아라! ~

    07.26 08:20

  • 진검승부

    바이든 사퇴 가능성에 급등한 해리스 부통령 수혜주와 MS發 대혼란 사태 관련주

    07.19 19:00

  • 진검승부

    미국 반도체 폭락과 국내 반도체주 상황 체크

    07.18 19:00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외국인 동시매수 & 등락률 상위 종목 확인 하러 가기

연 2%대 금리로 투자금 3억 만들기
1/3

연관검색종목 07.21 12:3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