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부문 기준 매출액증가율 당기순이익 증가율 ROE

대림산업 기업분할 '청신호'…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 ISS, 분할 찬성 권고

뉴스핌 2020.11.26 18:52 댓글0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대림산업 기업분할에 청신호가 켜졌다.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인 ISS가 대림산업 분할 안건에 대해 찬성입장을 보여서다. 


대림산업은 ISS가 대림산업 분할계획을 포함한 사내외 이사선임 등 모든 안건에 대해 찬성을 권고했다고 26일 밝혔다. ISS는 대림산업이 추진하는 분할의 전략적 명분이 합리적이라고 평가했다.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대림그룹 수송동 사옥 전경 [사진=대림산업] 2020.11.23 sungsoo@newspim.com

더불어 지주회사 전환은 회사 가치를 재평가받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실제로 대림산업은 기업분할로 산업별 특성에 맞는 개별 성장전략을 추구하고 주주이익 극대화를 실현할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대림산업은 다음달 4일 임시총회를 열고 기업분할 안건을 다룬다. 금융투자 업계에서는 이번 권고안으로 대림산업 분할 안건이 원안대로 가결될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평가했다. 외국인 투자자 상당수가 ISS의 권고안을 따를 것이라는 관측에서다.


대림산업 지분 가운데 외국인 투자자들 비중은 36.5%다. 외국인 투자자들의 경우 의결권 자문사의 권고를 준용해 의사를 결정하는 사례가 많다. 


대림산업은 내년 1월 1일 지주회사 체재로 출범한다. 이를 위해서 현재 대림산업을 지주회사 '디엘'(가칭)과 '디엘이앤씨', '디엘케미칼'로 분할할 계획이다. 대림산업은 디엘과 디엘이앤씨로 인적분할한 다음 디엘에서 디엘케미칼을 물적분할한다.


디엘과 디앨이앤씨는 기존 회사 주주가 지분율에 따라 분할 신설회사 주식을 나눠 갖는다. 분할비율은 디엘 44%, 디엘이앤씨 56%다. 또한 디엘은 석유화학사업부를 물적분할해 디엘케미칼을 신설한다. 디엘이 디엘케미칼 주식 100%를 보유하는 방식이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무료 전문가 방송

  • 진검승부

    [공개방송]순환매를 활용한 개별주 공략

    01.18 07:15 무료방송중
  • 백경일

    박셀2000%, 오킨1100%, 삼성전자(106%)오리엔트, 토탈

    01.22 08:30 방송예정
  • 김희천대표

    급락시황분석과 대선주 이재명 후속주 집중 점검

    01.17 19:50 녹화방송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전문가방송 종목입체분석/커뮤니티 상단 연계영역 전문가 배너

최대 6억, 한 종목 100% 집중 투자 가능한 스탁론

최저금리 연계신용대출로 투자수익극대화
1/3

연관검색종목 01.18 13:00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