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주요거래소 실시간 시세

슬라이드로 내용 더보기
거래소 별 주요코인 시세
거래소
빗썸
업비트
코인원
코빗
비트파이넥스
거래소 별 주요코인 시세
거래소 실시간 시세(KRW) 실시간 시세(USD) 24시간 변동률 한국프리미엄 거래량
빗썸 - - - - -
업비트 - - - - -
코인원 - - - - -
코빗 - - - - -
비트파이넥스 - - - - -

환율 : 한국수출입은행 공공데이터 활용

뉴스

美 CFTC 위원장 "우리가 규제기관 되면 비트코인 가격 2배 뛸 것"

[파이낸셜뉴스] 로스틴 베넘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위원장은 28일(현지시간) 비트코인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아닌 CFTC 규제 대상이 된다면 가격이 두 배로 뛸 수 있다고 주장했다. 가상자산 전문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베넘 위원장은 이날 미국 뉴욕대 로스쿨이 주최한 행사에서 참석자들과 가진 질의응답에서 “잘 통제된 공간에 있으면 우리는 성장할 수 있다”면서 “비트코인 역시 CFTC가 잘 규제하는 시장 내에 있으면 지금보다 두 배로 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넘 위원장은 시장 참가자들에게 규제 명확성을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명확한 규제의 틀이 마련돼야만 기관 투자가들이 이 시장에 들어올 수 있는 길이 열릴 것”이라며 "이 시장을 둘러싼 규제의 틀이 잘 짜여 있다면 가상자산분야에 있는 기관투자가들로부터도 추가적인 자금 유입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수년간 CFTC와 SEC는 가상자산 산업 규제기관 자리를 놓고 논쟁을 벌여왔다. 두 기관 모두 공식적인 지침을 발표하지 않은 채 규제를 통해 선례를 만들고 있어 가상자산 업계 불만이 커지고 있다. 베넘 위원장은 “가상자산처럼 은행권 밖에 있는 기관들은 규제로 인해 번창할 수 있고, 규제 확실성과 공정한 경쟁 환경 하에서 또한 번창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 “각자가 의견은 다를 수 있지만, 가장 원하는 것은 바로 규제”라며 “규제만 있으면 가장 똑똑하고 빠르고 자원이 풍분한 이 분야 사람들이 다른 이들을 능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무료 전문가 방송

1/3

최근 방문 게시판

    베스트 댓글